블로그 이미지
소프트웨어 개발 경험을 공유하고 싶은 재밌게 사는 소프트웨어 엔지니어입니다^^

카테고리

Chungha Story (45)
Agile Experience (22)
My Family (4)
Life Style (8)
Programming (8)
Android (2)
Total165,663
Today6
Yesterday21

전의 상실 후의 스프린트

약 2달전부터 7명의 팀원중 4명이 매우 중요하고 긴박하게 준비되는 프로젝트에 투입되었습니다. 엎친데 덮친 격으로 프로젝트 예상 일정이 크게 틀어져서 프로젝트 맴버들은 야간 작업과 주말 작업에 시달려야 했습니다. 프로젝트는 어느정도 마무리되었지만 4명의 팀원들은 사기가 바닥으로 떨어졌습니다. 물론 나머지 3명의 팀원들의 사기도 좋지 못했습니다.
그 후 팀장님께서는 여기서 고삐를 늦추면 다들 마이너스 사기로 돌아설 걱정에 스프린트를 진행하셨습니다. 물론 예상 작업량도 줄였고, 휴가도 넉넉히 할당하였습니다. 그리고 어제 그 스프린트가 종료되었고, 팀내 회고를 진행하였습니다. 이번 스프린트의 결과는 처참했습니다. 제대로 끝난 스토리가 없었죠.ㅠㅠ

비난 없는 회고 : 무엇이 잘못되었을까?
  • 스프린트 준비가 없었다
    다들 사기가 저하된 상태였던지라 스프린트 백로그에 대한 준비가 미흡했습니다. 따라서 초기 예측도 크게 빗나간 스토리가 많았습니다.
  • 얼렁뚱땅 데일리 미팅
    우리는 스프린트 백로그에 대응하는 스토리와 이를 세분하여 데일리 미팅에서 사용하는 테스크로 관리합니다. 준비가 없다보니 테스크는 미리 정의 되지 못했으며, 데일리 미팅에서 테스크를 즉석으로 마련해 내는 진 풍경이 발생했습니다. 따라서 스토리의 남은 예상 시간은 갱신되지 못했으며, 번다운 챠트도 엉망이 되었습니다. 테스크 관리가 제대로 이루어 지지 않아서 협업이 어려웠고 지연되는 스토리가 대거 등장하였습니다.
  • 스토리 및 테스크의 정의 미흡
    스토리와 테스크에는 종료 조건(데모 방법, 리뷰 방법, 테스트 방법 등)이 명시되어야 하는데 대부분 대충 제목만 적는 경우가 많았습니다. 또한 테스크의 크기는 큰 경우가 많았습니다.(1일~3일 단위) 이번 스프린트에서 리뷰도 거의 이루어 지지 않았으며, 데모를 한 스토리는 없었습니다.

다음 스프린트에서 더 잘하려면 무엇을 해야 할까?

우리는 이번 스프린트를 거울 삼아 다음 스프린트에서 어떻게 하면 더 잘할 수 있을지 논의 하였습니다. 팀원들은 각자 다음 스프린트에서 꼭 했음 하는 것과 꼭 하지 말아야 할 것등을 적어서 서로 공유하였습니다. 많은 이야기가 오갔지만 우리는 예상되는 효과가 좋을것 같고 지키기 쉬울 정도로 명확한 규칙을 몇개 선정하였습니다.
  • 스토리의 남은 예상 작업일을 매일 갱신하자
    데일리 미팅에서 스스로 남은 예상 작업일을 갱신하는 작업은 긍정적인 부담감(혹은 책임감)을 제공하는 요소중에 하나입니다. 또한 정확한 번다운 챠트를 그릴수 있게 합니다.  
  • 테스크의 크기는 4시간 단위 이하로 제한한다
    테스크의 크기가 커질 경우 테스크의 정의를 대충 할 수 있다는 경험을 하였습니다. 조금 더 명확한 가이드 라인을 제시함으로써 테스크를 명확하게 나눌수 있으며, 나누어진 테스크는 협업을 쉽게 할수 있게 합니다. 단, 스프린트 미팅에서 잘게 나누어진 테스크를 산출하기 어려우므로, 준비 상태에 있는 테스크의 크기는 제한하지 않되, 테스크를 진행하기 위해서는 위의 제한을 지켜서 테스크를 산출해야 합니다.
  • 테스크에 테스트 방법을 명시하자
    테스크의 종료조건 중 테스트 방법을 명시함으로써 미리 테스트 환경을 고려하여 테스크를 진행할 수 있게 합니다. 우리팀의 업무 특성상 타 팀과의 연동이슈가 많습니다. 따라서 테스트 환경을 미리 고려하지 않는다면 테스크가 종료되더라도 정확하게 테스트되지 않을 수 있었습니다.
  • 스프린트 사이에 2일간 종료 및 준비기간을 갖자
    그동안 스프린트 사이에 여유가 없어서 데모, 회고, 준비등을 잘 할 수 없었습니다. 스프린트 종료후 하루는 데모 및 회고를 함으로써 스프린트 종료를 명확히 하고, 다음 하루는 다음 스프린트를 위한 스프린트 백로그 공유 및 테스크 산출을 함으로써 스프린트 진행에 착오가 없도록 할 것입니다.

정리

어떤 방법을 사용하던 지속적으로 신경쓰고 개선하지 않으면, 습관화 또는 형식화 되기 쉽습니다. 우리 팀은 스크럼이라는 도화지에 우리 나름의 방법을 하나씩 그리고 있습니다.
Posted by 윤청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9.12.14 11:33 신고 otto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지막 말에 절대 공감~!

  2. 2009.12.14 12:50 신고 heestory.me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러 개선사항들이 습관화 되는 그날까지!ㅋㅋ

    • 2009.12.14 19:55 신고 윤청하  댓글주소  수정/삭제

      습관화를 써놓고 좀 이상했는데~ 역시..긍정적으로 쓰니까 괜찮네요^^ 그래도 뭔가를 생각없이 습관적으로 하는건 않좋은거겠죠..ㅋ